국가 정례인권 검토-에티오피아 2014

Submission to the UN Universal Periodic Review - Ethiopia 2014

재단법인동천 0 146
국제기구보고서
Amnesty International
2014-05
영어


2쪽
에티오피아는 현재 2015년 선거를 향한 준비를 개시한 상태이다. 이전에 치러졌던 두 차례의 총선—2005년 및2010년 선거—에서는 인권 침해 사례가 많았다. 이에 따라, 시민권 및 정치적 권리 침해 사례를 줄이기 위한 시급한 조치가 필요한 상황이다. 특히, 정치적 반대자들과 독립적인 언론사들의 권리 보호를 위한 조치가 시급하다.
Ethiopia is now beginning the trajectory towards the 2015 elections. The previous two general elections – in 2005 and 2010 – were the scenes of a raft of human rights violations. Urgent measures are needed to reduce violations of civil and political rights, particularly against government opponents and independent media.
4쪽

“ARBITRARY ARREST AND DETENTION, DISAPPEARANCES AND EXTRA-JUDICIAL EXECUTIONS | Arbitrary arrest and detention continue to take place in numerous locations around the country.”

6쪽
고문 및 기타 가혹 행위
반체제 인사로 간주된 사람들과 야당 지지자들 및 무장 저항단체 지지자로 의심받는 사람들이 경찰서에서부터 감옥, 군부대를 비롯해 민간인 건물에 마련된 비공식적인 구금 장소에서까지 고문을 받고 가혹 행위에 시달린 사실들이 계속해서 보고되고 있다.
Torture and other ill-treatment
Widespread use of torture and other ill-treatment continues against perceived dissenters, supporters of political opposition parties, and suspected supporters of armed insurgent groups, in police stations, prisons, military camps and unofficial places of detention in private buildings.
표현의 자유
테러를 막아야 한다는 미명 아래 정부에 대해 비판적인 의견을 내는 이들의 표현과 집회의 자유가 억압되고 있다. 모호함의 극치를 달리는 반테러법(ATP)은 언론인, 야당 지도자, 무슬림 저항 운동 지도자 등 비판의 목소리를 내는 이들을 억압하기 위해 이용되고 있다.
Freedom of expression
The pretext of countering terrorism is used to restrict freedom of expression and association for groups critical of the government. The excessively vague Anti Terrorism Proclamation (ATP) has been used to silence dissenting and critical voices, including journalists, political opposition leaders and leaders of a Muslim protest movement.
0 Comments